[마이리얼플랜] 실비보험과 암보험이 포함된 종신보험 구하기

[마이리얼플랜] ‘보험SOS’에서 마이리얼플랜은 보험과 관련된 다양한 상황에 따른 사례를 통해, 보험과 관련된 ‘한번 더 다가서는’ 정보를 제공하고자 하고자 합니다. 

 

 

상황설명 


M씨는 암보험과 의료실비보험이 특약으로 포함된 유니버셜종신보험에 가입하여 유지하고 있었다. 그런데 M씨의 남편 사업이 어려워져 부도가 나고 말았다. 그 과정에서 M씨는 약관대출까지 받아서 자금을 확보하는 노력을 했지만 결국 헛수고였다. 사정이 나빠진 M씨는 더 이상 보험료를 납입하지 못했고, 이후 보험사로부터 수차례 우편물이 왔지만 신경을 쓰지 못했다.  그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M씨는 위암 진단을 받게 된다.

 

보험료를 납입하지 못한 M씨는 자신이 가입했던 보험이 유효하지 못할 것이라 생각했으나, 담당 보험설계사로부터 희소식을 듣게 된다. M씨의 보험은 유니버셜보험으로 잠시 보험료를 납입하지 않아도 일정 기간 유지가 가능한 보험이었던 것이다. M씨는 종신보험에 부가된 암보험과 실손의료보험의 혜택을 문제 없이 받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하고 안심했다. 그러나 남편의 사업 부도로 M씨의 보험계약이 압류되었을 지도 모른다는 말을 듣고 M씨는 또 한번 놀란가슴을 달래야만 했다. 하지만 다행스럽게도 M씨의 보험계약은 채무자인 남편이 계약자가 아니었기 때문에 문제가 되지 않았다.

 

 

 

더 많은 금융 정보를 원한다면?

핀다의 회원이 되어주세요.
매주 알찬 금융 정보를 보내드립니다.

신청하러 가기

 

 

 

답변


M씨의 상황은 매우 다행인 경우라고 볼 수 있다. 형편이 어려워지면 보통 보험계약을 해지하거나, 더 이상 보험료를 납입하지 못해 보험계약의 효력이 상실 되는 실효 상황이 되기 쉽다. 이후에 암진단을 받는다면 암보험과 실비보험 혜택을 받을 수 없는, 그야말로 최악의 상황이 된다. 하지만 M씨의 보험에 있는 유니버셜 기능은 가입 후 일정 시점 이후로는 잠시 보험료를 납입하지 않아도 유지가 가능하다. 해약환급금이나 적립금에서 매달 보험료를 공제하는 형식으로 유지가 되는 기능이 있기 때문이다. 같은 사망보장의 기능을 하는 정기보험과 비교 했을 때 종신보험의 보험료는 비싸지만, 유니버셜종신보험 이라면 이렇게 간절한 시점에 효자 노릇을 할 수 있는 보험이 되는 것이다. 개인이 법적으로 약속한 채무를 이행하지 못하는 상황이 생긴다면, 이에 따른 책임이 따르기 마련이다. 개인의 보험계약 역시 압류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M씨의 사례에서는 보험계약의 주체가 부도 사건의 직접적인 당사자가 아니었기 때문에 압류의 대상이 아니었다. 만약 채무의 당사자라면 보험계약의 ‘명의변경’을 통해 압류를 피하는 방법이 있다. 보험의 계약자 및 수익자를 타인으로 변경하는 것이다. 변제에 대한 책임을 회피하는 것이라며 도덕적인 문제를 지적 할 수도 있다. 그러나 보장성보험이라면 큰 이득이 없기도 하고 법적으로도 소액의 보험계약은 압류대상에서 제외되므로 최소한 개인의 암보험과 의료실비보험을 지키는 방어는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함꼐 읽으면 좋은 글]

[보험 재테크 톡! Talk!] 암보험 의료실비보험으로 빚 다이어트 

[보험 재테크 톡! Talk!] 잘못 가입한 실비보험, 암보험, 종신보험 사례 Top 5

[보험 재테크 톡! Talk!] 가장 합리적인 실비보험, 태아 보험 가입시점

▶마이리얼플랜은 기존의 보험비교사이트와는 달리 보험분석 시스템에 의한 검증을 통해 실비보험, 암보험, 태아 보험 등 어려운 보험을 쉽게 알아볼 수 있는 보험정보 플랫폼 입니다.
 

김지태

미국에서 어린시절을 보내고 대학에 진학하여 금융을 공부했습니다. 한국에는 2013년 들어와 정글멘토라는 스타트업을 창업하였다가 현재는 마이리얼플랜을 공동창업하여 CSO를 맡고 있습니다. 금융학도로써, 그리고 스타트업을 하는 1人으로써 인사이트와 생각들을 공유합니다. (미국 조지워싱턴대학교 금융학 우수졸업(Magna Cum Laude), 전 미국 조지워싱턴대학교 파생상품 연구소 연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