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전의 재테크: 강제 저축!

예전 미국에는 엄청난 인기를 끌었던 저축이 있었다. 
일명 크리스마스 저축이라 불렸던 이 저축은 이자를 전혀 주지 않았고, 특별한 기능이 없었다. 다만 한가지 조건이 있었다. 다음 크리스마스까지 돈을 절대 찾을 수 없으며, 매주 돈은 강제적으로 빠져나가는 것. 바로 인간의 의지를 통제하는 강제저축이라는 이유로 많은 사람들의 인기를 끌었고 당연히 이 통장을 통해 많은 서민들 또한 비교적 쉽게? 목돈을 마련할 수 있었다. 
매번 금융 공부를 강조해왔지만 조금은 부담스러웠을 여러분들을 위해 쉽고 단순한 강제저축의 매력을 알려드릴까 한다! 

 

 

# 출발선부터 다른 사회

 

 

1

 

학자금 대출 251만명 VS 재산증여 3만명


최근 많이 회자되었던 뉴스 기사의 타이틀이다. 실제 사회생활 시작 전의 청년들은 출발선이 같지 않았음을 알려주는 내용. 학자금 빚 1인당 676만원이고 역설적이게도 증여받는 재산 1인당 1억3천만원이라고 한다. 사실 이러한 기사들은 시작도 전에 의욕을 상실하게 만드는 기사이기도 하다. 하지만 묻고 싶다. 기사에 지레 겁먹고 포기할 것인가?
 

 

 

# 충분히 역전할 수 있다

 

 

2

 

분명 시작의 차이는 존재하지만 우리에게는 긴 시간이 있기에, 현명하게 준비한다면 충분히 역전 가능하다. 사실 오늘은 앞에서도 말했듯 잘 시기는 대로 의심 없이 따라 하기만 하면 괜찮다. 금융을 몰라도 누구나 당장 실행이 가능한 재테크 ‘강제저축’을 소개한다!
 

 

 

# 연봉에 쫄지 마세요

 

 

3

 

30대 싱글의 순자산을 조사한 결과 ‘2억 이상’을 보유한 응답자 중 연봉 1억 이상의 고소득자와 3천만원의 평범한 직장인의 비율이 비슷했다. 부의 기준은 형성된 자산의 기준이지 월 소득이 아니기에 실제로 많이 벌어도 많이 쓰면 의미가 없는 것이다. 

 

 

500을 벌어도 350을 쓰는 사람 

250을 벌어도 150을 저축하는 사람

 

저축액은 같다

 

 

 

# 연봉 역전:강제 저축

 

 

4

 

어떻게 모으나? 간단하다. 쓸 계획보다 저축할 계획이 기준이 되면 된다. 

 

저축>>>> 지출

 


쓸 만큼 쓰고 모으겠다는 말은 모으지 않겠다는 말. 이번까지만 쓰겠다는 말은 이번 생만 가난하게 살겠다는 말. 역전하려면 저축이 먼저! 
 

 

 

 

# 강제저축은 ‘월급의 최소 60%’

 

 

5

 

강제저축은 목돈을 만드는 것이 목표이며, 다른 재테크 방법과는 다르게 투자 수익을 전혀 신경 쓰지 않는다. 수익률도 종잣돈이 되어야 의미 있는 것이기에! 강제저축의 방법을 선택했다면 이리저리 재테크 정보를 알아보며 시간을 쓰기보다 저축액을 확실히 높이고, 하는 일을 열심히 해서 자신의 몸값을 올리는 것이 저축도 안전하게 하고, 소득도 올릴 수 있는 비결이겠다!

 

월급 200만원이라면 한 달에 120만원. 

1년이면 1500만원.
 

 

 

 

# 강제저축은 금리 말고 ‘금액’

 

 

6

 

0.1%라도 높은 금리 찾아다니는 금리노마드족들에게 고한다!
금리 찾지 말고 저축액을 늘려라! 금리 5% 더 높은 상품은 이제 찾을 수도 없지만 만약 있다고 해도 저축액 1만원 늘이는 것이 더욱 많은 금액이 모이는 길이다! 

 

 

월 50만원 1년 적금 만기 수령액

금리 1.5%: 6.041,243원 VS 금리 2%: 6,054,990원

 

하지만, 매달 1만 원씩 저축할 때 수령하는 금액은 6,16,067원 = 6.5% 금리

 

 


 

# 돈이 없어서 힘들다고요?

 

 

7

 

저축액이 얼마냐고 물어보면 정말 말도 안 되게 작게 하는 사람들이 많다. 정말 저축할 돈이 없는지 매일 지나치는 비용도 다시 보자! 생활 속에 매일 흘리고 있는 돈 들만 계산해도 어마어마하다!

 

별것 아닌 거 같았던 하루가 모여 무려..

 

매일 마시는 커피 5,000원 = 180만원
하루에 한 갑 담배 4,500원 =160만원 
일주일마다 사는 1만원 로또 = 52만원 
늦장 부리다 타는 택시 주 2만원 = 104만원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총 496만원

 

 

 


 

 

8

‘나는 무엇을 위해 돈 벌고 있는가?’ 고민해본 적이 있는가.
출발점이 달라도 괜찮은 이유는 모두 가고자 하는 목표 또한 다르기 때문이다.
확실한 자신만의 목표가 생긴다면 필요한 목돈도 모을 수 있을 것이다! 재테크가 어렵다면 미래의 꿈을 위해 시작해보자! 강제저축~ 시간만 흐르면 결과는 확실하다.

 

 

[같이 읽으면 좋을 기사]
금융상품 이야기 고민 끝 투자 시작, 매력덩어리 배당주! 
[핀다와 금융 기초체력 다지기] 부채, 피할 수 없다면 관리하자 
‘앱테크’를 아시나요?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핀다(FINDA)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역전의 재테크: 강제 저축!”의 5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