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이면 급증하는 보이스피싱! – 내 소중한 1원 지키는 금융 사기 예방법

안녕하세요 핀다입니다. 

오늘 통신사에서 문자를 하나 받았는데요.

바로 "대출수수료 및 신용등급 상향비 입금, 고금리 대출 받으면 저금리 대출로 바꿔준다는 전화는 사기이니, 보이스피싱에 주의하세요!"라는 내용이었습니다. 

더 많은 금융 정보를 원한다면?

핀다의 회원이 되어주세요.
매주 알찬 금융 정보를 보내드립니다.

신청하러 가기

이런 금융사기 문자나 전화가 추석 때면 급증하는데요. 금융사기 예방법

위에 언급한 것처럼 사기 방법도 다변화 되고 있으니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금융 사기, 예방법과 사후 대처법만 알아도 피해를 면할 수 있습니다. 

금융사기 예방법

1. 저금리 대출 해드려요 

금융사기 예방법

명절 때 돈이 많이 들어가기 마련입니다. 

그때 이런 금융 사기에 혹할 수 있는데요. 

이때 금융회사, 정식 등록된 대출 모집인 유무를 파악해야 합니다. 

금융회사 조회는 금감원 홈페이지 (www.fss.or.kr)이나 대출 모집인 조회 사이트(www.loanconsultant.or.kr)를 이용하면 됩니다. 

2. 수수료 내면 신용등급 올려드려요 

금융사기 예방법

자신이 캐피탈 회사 직원이라며 전산 작업을 거치면 신용 등급을 올릴 수 있다고 접근합니다.

그 후, 신용 등급 상향료 명목으로 금품을 갈취하고 잠적합니다. 

믿을 수 없다고요? 말이 안되는 사기라고요? 

하지만, 믿기지 않는 사기행각에 당한 피해자만 수십 명.

신용 등급 올리는 지름길은 부지런함 뿐이라는 점! 

명심하세요.

3. 택배가 반송됐어요 

금융사기 예방법

택배가 반송됐다는 등의 전화, 문자는 의심할 필요가 있습니다. 

특히 추석 때면 선물이 반송됐다는 유형의 문자를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이런 전화나 문자로 많은 사기꾼들은 택배 수신자 확인 명목으로 주민등록번호, 주소, 계좌번호와 같은 개인 정보를 요구해서 취득합니다. 

금융감독원, 은행, 통신사에서 금융 사기를 조심하라면서 하는 말이 있죠! 

개인 정보를 요구하는 곳은 그 어디에도 없다!

제발 전화로 내 소중한 주민등록번호 말하지 않기로 해요.

그래도 당했다면? 

금융사기 예방법

보이스피싱에 속아 자금을 이체한 경우, 사기꾼이 인출하지 못하도록 경찰 또는 해당 금융회사에 바로 연락하여 '계좌에 대한 지금 정지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경찰서에 방문해 피해를 신고하고 금융 회사에 피해금 환급을 신청하면 됩니다. 

금융사기 예방법

금융 사기를 당한 사람을 보면 교수, 전문직에 종사하는 사람 등 흔히 우리 주변에 지식 계층이라고 하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그렇기에 '나는 아닐 거야', '나는 안속아' 라는 안일한 생각은 금물입니다. 

지출이 증가하는 명절 때 평소에는 관심도 없던 보이스피싱에 나도 모르게 관심을 가질 수 있습니다. 

소중한 내 돈 1원까지 지키는 방법은 항상 조심하는 것이라는 점! 잊지마세요 

[같이 읽으면 좋을 기사] 

금융사기 주의보-신종 금융사기부터 예방법까지!

이 5가지 알면 ‘추석 차례상 비용’ 줄일 수 있다! – 추석 은행 이벤트

폭염과 추석의 상관관계 – 더우면 더울수록 추석 물가 상승할까?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핀다(FINDA)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