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것이 돈인 세상, 돈 되는 예적금 서비스 6가지

1년 만기만 있는 줄 알았지? 

 

바야흐로, 아는 것이 돈이 되는 세상이 다가왔습니다. 이런 세상에서, 알아서 돈을 벌지는 못해도, 몰라서 손해 보는 일은 없어야 하지 않을까요? 금융감독원이 소개한 알면 돈 되는 6가지 은행 예·적금 서비스Finda가 정리해보았습니다. 

 

 

 

 

1. 예·적금 만기일 지정이 가능하다구요? 예·적금 만기일 임의지정 서비스"

2

예·적금 만기가 1년 단위로만 되는 줄 알고 계시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하지만 은행들은 소비자가 직접 만기일을 지정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이런 서비스를 ‘예·적금 만기일 임의지정 서비스’라고 하는데요.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놓치는 날짜 없이 필요한 만큼 이자를 챙겨 받을 수 있다는 사실!

 

 

 

 

2. 만기 때 영업점 들릴 수가 없다면? “예·적금 자동해지 서비스"

3 

정기예금 만기 3개월을 남기고, 해외발령을 가야 한다면, 참 난감할 텐데요. 이럴 때, 여러분은 어떤 선택을 하실 건가요? 눈물을 머금고 정기 예금을 취소하실 건가요?

예·적금 자동해지서비스’ 를 안다면, 눈물을 머금을 필요 따위 없어지게 됩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은행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더라도, 원금과 이자를 원하는 계좌로 이체받을 수 있습니다. 만기일 전에만 신청하면 되니, 이용하기도 간편합니다! 

 

 

 

 

3. 만기 때 자동으로 다시 예금해주는 “정기예금 자동재예치 서비스"

4

 

 

 

개인 사정으로 단기 예금을 지속적으로 재가입해야하는 경우, 은행에 매달 날짜를 맞춰 방문하는 게 여간 번거로운 일이 아닐 텐데요.

"정기예금 자동재예치 서비스”를 알고 있다면, 은행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도, 정기예금을 해지하여 이자와 원금을 동일 상품으로 재예치할 수 있습니다. 이자만 따로 다른 계좌에 예치하는 것 역시 가능하니, 참고하세요! 

 

 

 

 

4. 급전이 필요해, 예금을 해지한다고? “정기예금 일부해지 서비스" 

5

 

급전이 필요해 이자손실을 무릅쓰고 정기예금을 해지하는 경우, 누구에게나 있을 텐데요. “정기예금 일부해지 서비스”를 알고 있다면, 뜻하지 않게 이자 손해를 보는 일을 줄일 수 있습니다.

은행들은 정기예금을 해지하지 않고, 예치한 원금 중 일부만 찾아갈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급전이 필요한 경우, 만기일까지 얼마나 남았는지, 얼마가 필요한지 등을 고려해 유리한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5. 만기일이 휴일이라면? ‘예·적금 만기시 휴일 전·후일 선택 서비스’! 

6

 

 

정기예금 만기일에 맞춰 아파트 잔금을 치르려고 했는데, 하필 그날이 휴일이라면? 방법은 예금 담보대출을 받아 잔금을 치르는 것 말곤 없을까?

NO! ‘예·적금 만기 시 휴일 전·후일 선택 서비스’를 이용하면 됩니다. 은행들은 예·적금 만기일이 휴일인 경우 직전 영업일에 해지하면 중도에 해지하는 것이 아닌, 만기에 해지하는 것으로 보고 약정 금리로 이자를 지급합니다!

 

 

 

 

6. 해킹이 불안하다면? 보안계좌 서비스

7 

 

뉴스에서 들려오는 아이디 해킹 소식에, 인터넷 뱅킹을 해지하는 경우 한다?

불안하다면, 보안계좌 서비스를 이용하세요. 은행들은 창구에서만 거래가 가능하고 인터넷 뱅킹 등에서는 거래를 제한하는 은행 창구 전용계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8

 

2014년부터 2016년까지 적금과 정기 예금의 중도 해지 비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급한 상황에서, 무조건 예·적금을 해지하기보다는 이용할 수 있는 다른 은행 예·적금 서비스가 있는지 먼저 확인하는 습관, 꼭 갖도록 하세요! 

 

 

[같이 읽으면 좋을 기사]

이자 얹어주는 온라인 전용 예적금

만능과 무능 사이의 ISA 계좌

예적금, 우리아이 금융생활의 시작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핀다(FINDA)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