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 맞춤 금융상품 추천 '핀다'(Finda), 리뉴얼 오픈

개인 맞춤 금융상품 추천 서비스 핀다(대표 이혜민, www.finda.co.kr)가 20일 베타서비스를 마치고 서비스를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더 많은 금융 정보를 원한다면?

핀다의 회원이 되어주세요.
매주 알찬 금융 정보를 보내드립니다.

신청하러 가기

오픈 베타 서비스 내에서 맞춤 추천 서비스를 이용한 2만5000명의 의견을 바탕으로 제2금융권의 상품까지 확장해 총 178개의 금융기관 금융상품 총 2000여 가지를 추가했다. 주택담보대출, 전월세대출, 신용대출, 예금, 정기적금, P2P대출, P2P투자 등이다.

이용자가 실질적으로 필요한 상품을 쉽게 비교하고 찾을 수 있도록 UX(사용자경험)를 개선했다. 특히 각 금융상품에 가입한 경험자들의 솔직한 리뷰를 보여줌으로써 상품에 대한 금리비교, 각 기관이나 상품에 대한 평점, 금리 만족도, 온라인 편의성, CS 전문성, 서비스 친절도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가장 평점이 좋은 상품을 추천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핀다는 전 상품의 지점 방문, 콜센터, 온라인·모바일 가입을 즉시 연동하는 '컨시어지 서비스'를 출시했다. 오프라인 지점을 방문할 경우 상품 정보를 기억하기 어렵고 자칫 필요한 서류를 놓치기 일쑤였는데 이런 불편함을 해소한 것. 온라인·모바일 가입이 가능한 상품들은 핀다에서 해당 금융 기관 사이트와 연동이 돼 바로 가입이 가능하다.

지난 1월 오픈 베타 서비스로 첫 선을 보인 핀다는 주택자금대출 등 목돈 마련이 필요한 고객에게 가장 잘 맞는 상품을 데이터 알고리즘에 기반해 실시간으로 가장 저렴한 대출상품과 가장 금리가 높은 이자의 예금상품을 추천해주는 서비스다. 회원 가입이나 신용등급 조회 없이 금융상품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편리함을 강점으로 지난 1월 시드 투자 유치를 한 바 있다. 

이혜민 핀다 대표는 "이제는 금융상품도 마치 호텔 예약 사이트처럼 가격과 조건 뿐만 아니라 경험자들의 솔직한 리뷰를 통해 내게 더 맞는 상품을 고를 수 있다"며 "밀레니엄 세대가 핀다에서 보다 현명하게 금융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상품의 확장 뿐만 아니라 필요한 정보와 서비스를 발빠르게 제공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핀다는 4월 20일부터 5월 20일까지 한 달 동안 리뉴얼 오픈 기념 리뷰 이벤트를 진행한다. 핀다 사이트를 접속해 대출, 예적금, P2P에 대한 경험담을 작성하면 추첨을 통해 순금카드 등을 지급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핀다 페이스북이나 블로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님 감사합니다.

비석세스팀 감사합니다. 

플래텀 감사합니다. 

벤처스퀘어 감사합니다.

데이터넷  감사합니다. 

한국경제TV 벤처스탁팀 감사합니다.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