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상품 플랫폼’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서 45억 투자유치

핀다X혁신금융 등 개인화 혁신금융서비스 강화 예정

국내 최대 금융상품 플랫폼인 핀다(www.finda.co.kr, 대표 이혜민·박홍민)는 인터베스트, 메가인베스트먼트, 우리은행, 스트롱벤처스, 쿠콘 등에서 총 45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리즈A는 초기 투자인 시드(seed)와 프리시리즈A 이후 이뤄진 첫번째 본격적인 투자 유치를 말한다. 이에 앞서 2016년 9월에는 500스타트업(500 Startups), 퓨처플레이, 스트롱벤처스,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D.CAMP) 등 총 5곳으로부터 12억원 규모의 프리-시리즈A (Pre-Series A) 투자를 유치했다.

핀다는 지금까지 50개 금융기관과 공식 제휴를 맺고, 1만7천개 이상의 금융상품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빅데이터 기반의 대출신청 서비스가 금융위원회의 금융혁신 서비스로 선정된 바 있다.

핀다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지난 4일 시작한 혁신금융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핀다 혁신금융 서비스는 핀다 앱에서 바로 확정 대출조건을 확인하고 가입할 수 있는 서비스다.

핀다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혁신금융 서비스의 확장과 데이터 기반의 특판 상품을 설계해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등에 적극적인 시장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투자에 참가한 메가인베스트먼트 임형주 파트너는 회사가 지향하는 서비스가 사용자에게 실질적인 효용성을 가져다 줄 것이라는 판단이 있었다 회사의 우수한 인력들이 이러한 방향성을 잘 완성할 수 있을 이라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이혜민 핀다 대표는 “고객이 정보에서 뒤처져 유리한 금융 정보를 놓치지 않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하겠다”며 “대출부터 투자까지 개인 자산관리를 위한 금융상품 스토어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기사 원문 보러 가기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서 45억원 투자 유치-아이뉴스24

핀다, 45억원 규모 투자유치…서비스 고도화 추진-연합인포맥스

금융상품플랫폼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서 45억 투자유치-벤처스퀘어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 45억원 투자유치-머니투데이

금융플랫폼 핀다, 45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한국경제

‘금융상품 플랫폼’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서 45억 투자유치-플래텀

핀다, 45억 투자 추가 유치…혁신금융 고도화 박차-이데일리

‘금융상품 플랫폼’ 핀다, 시리즈A 투자 유치성공-서울경제

핀다, 인터베스트 등에서 45억 투자유치-브릿지경제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핀다(FINDA)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