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재테크 톡! Talk!] 암보험 의료실비보험으로 빚 다이어트 

[기고칼럼-마이리얼플랜] 가계부채의 위험성에 대한 말이 나온 지 수년이 흘렀다. 사람들의 마음 속에는 집을 사려면 대출을 받아야 한다는 게 당연하게 인식되어 있고, 서민들도 집을 사기 위해 몇 억쯤 대출 받는 것 또한 그리 이상하지 않다. 너도 나도 빚이 있고 어느 정도 빚이 있는 것도 당연하다는 분위기 때문에, 매달 작은 빚을 지고 갚으며 큰 빚을 지고 있어도 마음이 그리 불편하지 않다. 

 

더 많은 금융 정보를 원한다면?

핀다의 회원이 되어주세요.
매주 알찬 금융 정보를 보내드립니다.

신청하러 가기

 

사실 자본주의 사회에서 빚이란 부정할 수 없는 존재이다. 신용 화폐인 돈 자체가 빚이기 때문이다. 은행이 가지고 있는 돈이 빚인데, 또 빚을 내서 주니 자본주의 사회는 빚이 전제가 된 구조이다. 과거 금과 같은 현물을 보관하는 증서와 교환하는 수단으로의 돈이 아니라 현대의 돈은 필요에 따라 찍어낼 수 있는 것이니, 자본주의 사회에서 빚은 자연스러운 것이라고도 생각할 수도 있겠다. 

 

그러나 일반 사람들에게 빚은 다르다. 자본주의를 운운하며 빚의 정당성을 말하기에 앞서 눈앞에 닥친 현실이 버겁다. 매달 급여통장에 입금된 돈은 빚 때문에 금융회사로 빨려 들어간다. 각종 이자와 카드대금 보험료까지 월급은 내 통장을 그야말로 스쳐 지나간다. 사람들에게 빚은 매달 이용료인 이자를 내야하는 버거운 존재인 것이다. 줄이거나 없애지 못하면 평온을 찾기 어려워 행복하지 못하다.

 


재테크를 말하는 모든 자들의 공통적인 조언은 첫번째로 빚을 줄여야 한다는 것이다. 가장 큰 대출인 주택담보대출에 대해서는 결정하기 어렵더라도, 지출 통제를 통한 카드대금을 줄이는 노력 정도는 누구나 해볼 수 있을 것이다. 할부로 구입했던 목돈이 드는 큰 지출은 계획된 예산에 맞게 하도록 하고, 대형마트를 방문하는 횟수를 줄인다거나 외식을 줄여 생활비를 낮춰보는 노력도 마찬가지이다.

 

그리고 여기 당장 해약을 해야할 종신보험이 있다. 오랜 기간 유지해온 종신보험으로 보장금액이 수 억원이고 연금으로도 쓸 수 있다. 하지만 해약환급금의 일부를 대출해주는 약관대출을 이용해서 빚을 낸 보험계약이다. 매달 오십 만원의 보험료도 쉽지 않은데, 여기에 이자까지 납입하고 있는 고비용 저효율의 보험을 가입하고 있는 경우이다. 

 


합리적인 소비를 하고 지출을 줄여서 저축 여력을 마련하는 것은 재테크의 기본 중에 기본이다. 그런데 내가 낸 보험료를 담보로 약관대출까지 받은 보험으로 허덕이는 것은 밑 빠진 독에 물 붓는 격이다. 제대로 독에 물을 붓고자 한다면, 다기능의 종신보험은 일정기간을 보장받는 정기보험과 암보험 등의 성인병 보험 그리고 의료실비보험과 같은 보험으로 대체 하는 것이 맞다. 

 

자신의 자산 상황 및 한달의 수입과 지출을 적어보고 큰 한숨이 나오는 사람이라면, 지출을 줄이는 것과 함께 빚을 줄이는 빚 다이어트를 해보자. 투자적인 측면에서 빚은 자본주의 사회에서 당연하고 합리적인 것인지 몰라도, 일반사람들에게 빚은 재테크의 적이기 때문이다. 

 

▶마이리얼플랜은 기존의 보험비교사이트와는 달리 보험분석 시스템에 의한 검증을 통해 실비보험, 암보험, 태아 보험 등 어려운 보험을 쉽게 알아볼 수 있는 보험정보 플랫폼 입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핀다와 금융 기초체력 다지기] 부채, 피할 수 없다면 관리하자

[핀다에게 물어봐] 보험 다이어트가 필요해!

[보험 재테크 톡! Talk!] ‘욜로 (YOLO: You only live once)’의 확대해석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
핀다(FINDA)

핀다(FINDA)

금융을 쇼핑하다, 핀다